삼성전자가 세계 최초로 대체불가능한 토큰(NFT)을 구매하고 NFT와 연결된 콘텐츠를 감상할 수 있는 스마트TV를 시장에 선보인다.

코인텔레그래프 외신 소식에 따르면 삼성전자는 오는 5일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릴 전미가전쇼(CES)에 앞서 NFT를 검색, 구매 및 판매할 수 있는 플랫폼이 내장된 스마트TV 라인업을 공개했다.

삼성전자는 △마이크로 LED △네오 QLED △더 프레임 등 2022년형 스마트 TV에 NFT 아트웍을 검색하고 거래할 수 있는 기능을 내장하고 연내 시장에 출시할 계획이다. 삼성전자는 "NFT에 대한 수요가 증가함에 따라 세계 첫 TV 스크린 기반 NFT 익스플로러와 마켓플레이스를 선보일 계획"이라며 "곧 출시될 플랫폼을 통해 시청자는 소파를 떠나지 않고도 NFT를 검색하고 거래할 수 있다"고 강조했다.

이와관련 미디어는 "아직 어떤 NFT 플랫폼이 삼성전자 스마트TV와 협력하게 될지 공개되지 않았지만, 삼성전자는 스마트 TV가 NFT 작성자의 사전 설정 값을 유지하면서 이미지 품질을 변조하지 않을 것이라고 약속했다"고 전했다.

한편 삼성잔자는 지난해부터 벤처투자 전문조직 삼성넥스트를 통해 NFT 및 메타버스 프로젝트에 적극적으로 투자해 왔다.

<저작권자 ©Coinin>

공유시 출처를 밝혀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