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메이드는 ‘해시드 벤처투자조합2호’에 출자했다고 2일 밝혔다.

해시드 벤처투자조합은 블록체인 전문투자사 해시드가 설립한 창업투자회사 해시드벤처스가 내놓은 펀드다.

지난해 12월 해시드 벤처투자조합1호가 조성된 후 일 년 만에 만들어진 2호 펀드는 민간자본으로 채워진다. 네이버와 크래프톤은 벤처투자조합1호에 이어 이번에도 참여했다. 그 외에도 SK, LG, 컴투스, F&F, 무신사, 하이브 등 다양한 기업들이 출자했다.

2호 펀드는 김서준 해시드 대표가 직접 펀드매니저를 맡고 있다. 아시아 최대 규모 블록체인 투자사인 해시드는 엑시인피니티, 테라, 샌드박스, Dydx, 클레이튼 등 다양한 블록체인 프로젝트에 투자했다. 특히 ‘프로토콜 경제’를 기반으로 한 블록체인과 메타버스 영역에 집중하고 있다.

위메이드 역시 이번 펀드 출자를 통해 ‘위믹스 생태계’ 확장에 박차를 가할 예정이다. 

 

<저작권자 ©Coinin>

공유시 출처를 밝혀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