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텔레콤이 분산신원인증(DID) 기반의 자기주권신원(Self-Sovereign Identity) 기술을 활용한 간편제출 서비스를 내놨다. SK텔레콤은 현재 165개 대학과 100여 종 제공 범위를 연내 300개 대학, 300여 종 수준으로 확대할 계획이다.

SK텔레콤은 자사 블록체인 기반 DID 서비스 ‘이니셜(initial)’을 통한 ‘채용 증빙서류 간편제출 서비스’를 23일 오픈한다고 밝혔다.

이니셜은 블록체인과 DID 기반의 자기주권신원 기술을 활용해 사용자가 본인의 단말기에 다양한 증명서를 발급, 저장, 제출하는 서비스로 위·변조와 진위여부 검증에 우수한 애플리케이션이다.

채용 지원자는 이니셜을 통해 주민등록표 등·초본과 국민연금 가입자 가입증명서, 장애인증명서, 사업자증록증과 같은 전자증명서는 물론 대학졸업, 재학, 성명증명서, 토익, 토익 말하기·쓰기 시험 성적표를 간편하게 발급받고 제출할 수 있게 된다. 또 상장이나 활동증과 같은 서류도 이니셜 앱의 촬영 기능을 통해 제출 가능하다.

SKT는 간편제출 서비스를 통해 채용 지원자들이 채용에 필수적인 증빙서류를 ‘이니셜’ 앱을 통해 간편하게 발급받아 제출할 수 있으며, 채용 담당자들의 검증 과정 또한 간편해져 채용 지원자와 담당자 모두 편의가 대폭 개선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SKT는 이니셜의 우수한 보안성과 높은 편의성을 토대로 향후 자사 채용과정에 채용 증빙서류 간편제출 서비스의 적용을 적극 검토 중이다.

또 행정안전부와의 협의를 통해 조회 및 제출이 가능한 전자증명서의 제공 범위를 현재 100여 종 수준에서 300여 종 수준까지 연내 확대할 계획이다. 인터넷 증명발급 전문 기업인 아이앤텍, 디지털존과의 협력을 통해 대학 제증명 발급 대상 대학을 현재 165개에서 연내 300개 이상으로 확대한다.

<저작권자 ©Coinin>

공유시 출처를 밝혀주세요

——TheEnd——